테크트랜스, 완성 전기자동차 제작 프로젝트에 참가

관리자
2024-01-03
조회수 403

테크트랜스(대표 유재용)는 자동차 부품회사인 화신과 공동으로 전기자동차 부품 공동연구개발사업에 참여하게 됐다고 24일 밝혔다. 화신은 자동차 부품 분야 최고 설계 및 제조기술을 보유한 기업이다. 테크트랜스는 이번 과제에서 전기자동차에 적용되는 모든 경량 금속의 표면처리 파트를 담당하게 된다.

자동차부품업체 화신 기술연구소 전경<자동차부품업체 화신 기술연구소 전경>

테크트랜스는 알루미늄, 마그네슘, 티타늄 등 비철금속 부품 저전압 플라즈마 표면처리 기술을 독자적으로 개발해 기존 아노다이징 공법의 대체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표면처리 전문업체다.

TAC공법(Tech Arc Coating)을 이용한 친환경 표면처리 기술이 핵심이다. 비철금속인 마그네슘 및 알루미늄 합금 표면에 인위적으로 산화막을 형성시키는 플라즈마 전해산화 공정으로, 비철금속 내부식성과 내구성, 도장접착력, 표면경도 등을 향상시켰다. 저전압에서 플라즈마를 발생시켜 원소재 손상을 최소화했다.

특히 전기자동차 부품은 내식성, 절연성 및 내화염성 보증을 위해 표면처리 기술 수준이 매우 높게 요구 되어지는데, 테크트랜스 자체 기술인 TAC를 적용함으로써 배터리 냉각플레이트 및 전지모듈 케이스에 적합한 기술로 우수성을 인정받게 됐다.

유재용 대표는 “우수한 연구 인력을 확보하였고, 연구소 건립, 시험분석 장비 구입 등 R&D에 적극 투자했다. 지금까지 기술을 정립하고 자동차 부품 시장에 안착하는 단계였다면 이제부터는 발전과 도약에 주력해 표면처리 분야 선도기업이 되겠다”고 밝혔다.

대구=정재훈기자 jhoon@etnews.com

(주)테크트랜스 l 경상북도 경산시 원효로 343(갑제동)

Tel. 053) 815-8830 l Fax. 053) 815-8831

Copyright © TechTrans. All rights reserved


(주)테크트랜스 l 경상북도 경산시 원효로 343(갑제동) l Tel. 053) 815-8830 l Fax. 053) 815-8831

Copyright © TechTrans. All rights reserved